괴벨스의 생애와 이를 통해 나치당이 정권을 장악하는 모습

그리고 전선이 아닌 베틀린에서 바라보는 2차세계대전에 대한 책이야

괴벨스가 군지휘관이 아니라 그런지 다른 2차세계대전 서적들과 다른 관점에서 2차세계대전을 볼 수 있었어


그건 그렇다 치고 조금 살펴보니 부제는 한국에서 따로 붙인 거였어

심리학쪽 부분은 간접적으로 밖에 알 수 없어 큰 틀에서 왜 히틀러를 맹신하는 가는 알수있지만 세부내용은 알 수 없어

심리학 책이 아닌 전기이고 작가가 심리 전공자가 아니니끼 당연한 거지만

그냥저냥

부제만 아니였으면 좋은 책이지만 부제가 영 아니네

' > 해외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드레스차림의 내가 높으신 분들의 가정교사가 된 사건  (0) 2020.03.30
괴벨스 - 대중선동의 심리학  (0) 2015.11.30
일곱 도시 이야기  (0) 2015.02.10
독일육군전사  (0) 2014.11.25
비밀의 화원  (0) 2014.01.14